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HOME > 작은친절
 
작성일 : 04-11-29 00:00
기차에서의 묘한 인연
 글쓴이 : 홍승표
조회 : 6,772  

저번주 금요일 그러니깐 26일날 저녁에

간만에 휴가나온 친구들을 보러 가기 위해서 급하게

구포행 기차를 입석으로 탔습니다.


가뜩이나 피곤한데 기차 맨 뒷자석 조그만한 공간에서

빨간 코트를 입은 어떤 한 여자가 앉아서 졸고 있길래

'이 여자 일어나면 바로 내가 앉아야지' 라고 생각하고

그 바로 앞좌석 의자에 기대며 버티고 있었습니다.

한 20분쯤 서있었나?? 갑자기 뒤에서 그 여자분이 제게

" 그렇게 서있으면 안피곤해요? " 하고 묻더군요~

그렇게 시작한 대화로 한시간 내내 기차안에서 서로

별의별 이야기를 다하면서 시간을 보냈습니다.

한참 이야기하다 안건데 그 여자분도 제가 앞에서 버텼던 이유를 눈치 채시고는

자기도 무지 늦게 내릴건데 버티고 있는 제가 안되보여서

그냥 왠지 미안한 마음에 말은 건거라고 하더군요.

그 작은 친절에 저는 정말 피곤하고 지루했을 1시간을 재밌게 보냈습니다. ^^

24살에 마산에 사는 그 여자분~ 정말 아직도 잊혀지지가 않네요

물론 몇일전 이야기라서 잊혀진다면 그게 더 문제겠지만 ^^:;


그 여자분의 작은 친절덕에 기차를 내린뒤 하루종일 정말 기분좋게 보냈습니다.




... 기차안에서 주고받은 연락처로 그 다음날 연락했을때
없는 폰번호라고 할때까지는.....................


- 경상대 경제통상학부 2003033163 홍승표 -

 
 

Total 24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5 오늘의 격언 오늘의 … 09-14 5779
244 감사하면 할수록 이은형 01-16 6718
243 100마르크보다 값진 마음 남산편… 01-17 7856
242 비 오는 날의 작지만 큰 친절 남산편… 01-04 5585
241 마더 테레사 효과 cyjung 12-21 7842
240 목 위의 컴퓨터 cyjung 12-21 5002
239 어떤 세상을 만들고 있는가 cyjung 12-21 6142
238 RE : 참 좋은 일입니다 김만길 03-17 7213
237 참 좋은 일입니다 방문객 02-13 7326
236 잘보고갑니다. 동국인 01-02 6158
235 "작은 친절 큰 기쁨"에 대하여 안내말씀을 드… (1) 남산편… 11-01 6564
234 참 아름다운 추억이네요^^ 정의석 10-12 6551
233 산행에서 만난 분 왕장미 03-01 6181
232 작은 친절이라구... 차영동 12-12 6219
231 기차에서의 묘한 인연 홍승표 11-29 677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