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남산편지 :: 정충영 교수님이 보내는 따뜻한 이야기...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HOME > 한낮의 묵상

Deprecated: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depreca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in /home/users/2/encube/web/nsletter.net/bbs/view.php on line 127
 
작성일 : 19-08-17 15:50
한낮의 묵상 1233 내 이름으로 보내실 성령
 글쓴이 : 남산편…
조회 : 517  

한낮의 묵상 1233 내 이름으로 보내실 성령

 

요한복음 14:24-26

24.나를 사랑하지 아니하는 자는 내 말을 지키지 아니하나니 너희가 듣는 말은 내 말이 아니요 나를 보내신 아버지의 말씀이니라 25.내가 아직 너희와 함께 있어서 이 말을 너희에게 하였거니와 26.보혜사 곧 아버지께서 내 이름으로 보내실 성령 그가 너희에게 모든 것을 가르치고 내가 너희에게 말한 모든 것을 생각나게 하리라

 

묵상;

예수님의 말씀은 아버지 되시는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그러므로 예수님의 말을 지키지 않는 자는 하나님의 말씀을 지키지 않는 것이라 말씀하십니다. 그러면서 예수님께서는 중요한 말씀을 하십니다. 그것은 보혜사l(保惠師 Counselor)에 관한 것입니다. 너무나 중요한 분에 대한 것이므로 예수님이 이 세상을 떠나기 전에 전해야 했습니다.

 

보혜사란 대언자, 변호사, 중재자, 협조자, 대변자라는 뜻으로서 아버지이신 하나님께서 예수의 이름으로 오실 성령님(holy Spirit)을 가리킵니다. 이 구절에서는 성령님의 하시는 일을 다음 몇 가지로 요약하고 있습니다.

 

1) 성경에 관한 모든 것을 우리들에게 가르치시고

2) 예수께서 말씀을 우리에게 말한 모든 것을 생각나게 하며

3) 우리들과 함께 거하시고

4) 또 우리 속에 계시는 분입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인에게는 하나님이 항상 계심으로 승리하는 삶을 살라갈 수 있습니다. 할렐루야!

 

영어로 해봅시다

24He who does not love me will not obey my teaching. These words you hear are not my own; they belong to the Father who sent me. 25."All this I have spoken while still with you. 26.But the Counselor, the Holy Spirit, whom the Father will send in my name, will teach you all things and will remind you of everything I have said to you.

 


 
 

Total 1,27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45 한낮의 묵상 1246 적게 심는 자는 적… 남산편… 11-14 549
1244 한낮의 묵상 1245 우리가 가진 바 담… 남산편… 10-01 594
1243 한낮의 묵상 1244 청함을 받은 자는 … 남산편… 10-01 536
1242 한낮의 묵상 1243 저들의 위협함을 굽… 남산편… 10-01 535
1241 한낮의 묵상 1242 인자가 온 것은 잃어버린 자… 남산편… 10-01 485
1240 한낮의 묵상 1241 여호와의 말씀을 듣… 남산편… 10-01 454
1239 한낮의 묵상 1240 네 손에 있는 것이 … 남산편… 10-01 509
1238 한낮의 묵상 1239 "이제 가라 내가 네 … 남산편… 09-05 538
1237 한낮의 묵상 1238 교인들을 대하는 자세 남산편… 08-17 1160
1236 한낮의 묵상 1237 오실 이가 오시리니… 남산편… 08-17 593
1235 한낮의 묵상 1236 주의 손에서 받은 … 남산편… 08-17 551
1234 한낮의 묵상 1235 하나님의 뜻은 이것… 남산편… 08-17 622
1233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1234 하나님께 … 남산편… 08-17 515
1232 한낮의 묵상 1233 내 이름으로 보내실… 남산편… 08-17 518
1231 한낮의 묵상 1232 어찌하여 종일토록 놀고 여… 남산편… 08-17 566
 1  2  3  4  5  6  7  8  9  10    
 
 
12  
2,622,9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