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남산편지 :: 정충영 교수님이 보내는 따뜻한 이야기...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HOME > 한낮의 묵상
 
작성일 : 20-05-15 20:23
한낮의 묵상 1264 응답하시는 우리 하나님
 글쓴이 : 남산편…
조회 : 285  

한낮의 묵상 1264 응답하시는 우리 하나님

 

예레미아 22:3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내가 네게 응답하겠고 네가 알지 못하는 크고 은밀한 일을 네게 보이리라

 

하나님은 우리가 부르짖을 대답하시리라 말씀하십니다. 여기서 부르짖는다는 것은 목청을 다하여 크게 소리를 지른다는 뜻이 아니라 온 마음을 다하여 간절하게 기도한다는 뜻입니다. 정말 어려움을 당할 때가 있습니까?

 

오늘 우리가 당하고 있는 코로나19가 우리에게 미치는 두려움과 공포, 그리고 끼치는 폐해와

손실은 어 이상 피할 수 없는 절벽 끝까지 우리를 몰아가고 있습니다. 이제 우리가 부르짖지 않으면 우리의 생명이 상할 것입니다.

부르짖어야 합니다.

우리가 부르짖을 하나님께서 응답하리라 말씀하십니다.

 

너는 내게 부르짖어라 내가 네게 응답하겠고 네가 알지 못하는 크고 은밀한 일을 네게 보이리라

아멘 할렐루야!

 

영어로 해 봅시다--

'Call to me and I will answer you and tell you great and unsearchable things you do not know.'

 


 
 

Total 1,27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75 한낮의 묵상 1275 심령이 뜨겁지 아니… 남산편… 12-22 132
1274 한낮의 묵상 1274 갈릴리로 가라 하라… 남산편… 12-22 80
1273 한낮의 묵상 1273 그러나 아버지의 원… 남산편… 12-22 90
1272 한낮의 묵상 1272 주께서 쓰시겠다 남산편… 08-10 333
1271 한낮의 묵상 1271 주여 주여 우리가 … 남산편… 08-10 306
1270 한낮의 묵상 1270 그들은 나의 백성이… 남산편… 07-27 246
1269 한낮의 묵상 1269 그들은 나의 백성이… 남산편… 05-16 409
1268 한낮의 묵상 1268 지극히 적은 자 하… 남산편… 05-16 336
1267 한낮의 묵상 1267 한 달란트 받은 사람 남산편… 05-15 337
1266 한낮의 묵상 1266 십자가에 못 박을 … 남산편… 05-15 289
1265 한낮의 묵상 1265 우리의 위로도 그리… 남산편… 05-15 274
1264 한낮의 묵상 1264 응답하시는 우리 하… 남산편… 05-15 286
1263 한낮의 묵상 1263 믿음을 굳건하게 하… 남산편… 02-21 467
1262 한낮의 묵상 1262 마귀를 대적하라 남산편… 02-21 408
1261 한낮의 묵상 1261 영과 진리로 예배할… 남산편… 02-21 380
 1  2  3  4  5  6  7  8  9  10    
 
 
126  
2,599,7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