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남산편지 :: 정충영 교수님이 보내는 따뜻한 이야기...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HOME > 한낮의 묵상
 
작성일 : 20-07-27 15:38
한낮의 묵상 1270 그들은 나의 백성이 되고
 글쓴이 : 남산편…
조회 : 139  

  

한낮의 묵상 1270 그들은 나의 백성이 되고

계시록 21:3-4

내가 들으니 보좌에서 큰 음성이 나서 이르되 보라 하나님의 장막이 사람들과 함께 있으매 하나님이 그들과 함께 계시리니 그들은 하나님의 백성이 되고 하나님은 친히 그들과 함께 계셔서 모든 눈물을 그 눈에서 닦아 주시니 다시는 사망이 없고 애통하는 것이나 곡하는 것이나 아픈 것이 다시 있지 아니하리니 처음 것들이 다 지나갔음이러라 (21;3-4)

 

사도 요한의 주권은 하나님께 있고 주님을 믿는 성도들이 그의 백성들이며 그 영토는 전 우주입니다. 요한은 하늘에 올라가 보좌에 들려오는 큰 음성을 듣습니다. 그 음성은 그리스도의 음성입니다. 주님께서 말씀하십니다. 하나님 나라 (1) 하나님의 장막이 주의 백성과 함께 있을 것이며 (2) 하나님께서 친히 그들과 함께 계실 것이며, (3) 그들은 하나님의 백성이 하나님의 백성이 되고 (4) 모든 눈물을 주실 것이라 말씀하십니다.

이 장면의 하늘나라의 시작입니다. 이를 위해 먼저 단절해야 할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백성들의 눈물을 닦아 주시 것 즉, (1)다시는 사망이 없고 (2) 애통하는 것이나 (3)곡하는 것이나 (4)아픈 것이 다시 있지 않게 하는 것입니다. 이 모든 것이 끝나고 새로운 나라가 시작되기 때무입니다. 이제 주님이 다시 오십니다. 할렐루야!

 

영어로 해 봅시다

3.And I heard a loud voice from the throne saying, "Now the dwelling of God is with men, and he will live with them. They will be his people, and God himself will be with them and be their God.

4.He will wipe every tear from their eyes. There will be no more death or mourning or crying or pain, for the old order of things has passed away."

 


 
 

Total 1,27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72 한낮의 묵상 1272 주께서 쓰시겠다 남산편… 08-10 193
1271 한낮의 묵상 1271 주여 주여 우리가 … 남산편… 08-10 165
1270 한낮의 묵상 1270 그들은 나의 백성이… 남산편… 07-27 140
1269 한낮의 묵상 1269 그들은 나의 백성이… 남산편… 05-16 291
1268 한낮의 묵상 1268 지극히 적은 자 하… 남산편… 05-16 212
1267 한낮의 묵상 1267 한 달란트 받은 사람 남산편… 05-15 206
1266 한낮의 묵상 1266 십자가에 못 박을 … 남산편… 05-15 193
1265 한낮의 묵상 1265 우리의 위로도 그리… 남산편… 05-15 176
1264 한낮의 묵상 1264 응답하시는 우리 하… 남산편… 05-15 180
1263 한낮의 묵상 1263 믿음을 굳건하게 하… 남산편… 02-21 377
1262 한낮의 묵상 1262 마귀를 대적하라 남산편… 02-21 295
1261 한낮의 묵상 1261 영과 진리로 예배할… 남산편… 02-21 289
1260 한낮의 묵상 1260 은밀한 중에 보시는… 남산편… 02-21 262
1259 한낮의 묵상 1259 우리를 향하신 하나… 남산편… 02-21 252
1258 한낮의 묵상 1258 내 사랑하는 아들이… 남산편… 02-21 239
 1  2  3  4  5  6  7  8  9  10    
 
 
220  
2,571,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