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남산편지 :: 정충영 교수님이 보내는 따뜻한 이야기...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남산편지 한낮의 묵상
HOME > 남산편지
 
작성일 : 20-05-21 16:44
예화세상 1474 세뇌 당한 선교사
 글쓴이 : 남산편…
조회 : 734  

예화세상 1474 세뇌 당한 선교사

2차 대전이 일어나는 바람에 어느 중국인 선교사가 일본군에 체포되어 수용소에 갇히게 되었습니다. 그때 선교사는 다행히 요한복음 단권 성경을 가지고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수용소는 말로 표현하기가 어려울 정도로 비참했습니다. 좁은 공간에 수많은 사람들이 갇혀 있다 보니 어려움이 한둘이 아니었습니다.

 

사람들은 충분하지 못한 식량과 강제 노역 때문에 차츰 희망을 잃어 갔습니다. 그러나 선교사는 매일 밤마다 잠자리에 들 때마다 자신이 몰래 감추어 들여온 요한복음을 읽었습니다. 그리고서 담요를 뒤집어 쓴 채 한 구절씩 외워 나아갔습니다. 그렇게 3년이라는 세월이 흘렀습니다.

 

전쟁이 끝나고 사람들이 수용소를 나오게 되었습니다. 선교사와 같이 수용소 생활을 하던 동료 수감자들은 대부분 고생스런 생활 때문에 기진맥진했습니다. 그러나 선교사는 그렇지 않았습니다. 선교사는 수용소에 들어가기 이전처럼 쾌활했습니다. 사람들은 그런 그녀를 보고서 일본군에 의해서 세뇌를 당한 것이라고 손가락질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해 듣고서 흥미를 느낀 어느 기자가 사실을 확인하기 위해서 선교사를 만나기로 했습니다. 그녀를 만난 기자는 수용소 생활에 대해서 선교사에게 이것저것 자세히 캐물었습니다. 그리고 나서 그는 사람들에게 말했습니다. "그녀가 세뇌당한 것은 확실합니다. 그런데 그녀를 세뇌시킨 분은 하나님이었습니다."

 

*내가 주의 계명을 금 곧 정금보다 더 사랑하나이다(시편 119:127)

 


 
 

Total 1,48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89 예화세상1481 진짜 선교사 남산편… 08-17 705
1488 예화세상1480 '로… 남산편… 08-17 651
1487 예화세상1480 '로… 남산편… 08-10 509
1486 예화세상1479 캐나다의 영웅 … 남산편… 07-27 664
1485 예화세상1478 '로또 1… 남산편… 07-20 550
1484 예화세상1476 가슴이 아픈 이… 남산편… 07-13 597
1483 예화세상1477 두 눈을 감고 기… 남산편… 07-13 553
1482 예화세상1476 가슴이 아픈 이… 남산편… 07-13 579
1481 예화세상1475 세상을 변화하는… 남산편… 05-21 885
1480 예화세상 1474 세뇌 당한 선교사 남산편… 05-21 735
1479 예화세상1473 새무엘 웨슬리가… 남산편… 05-21 701
1478 예화세상1472 자라게 하시는 … 남산편… 05-21 693
1477 예화세상1471빈손으로 … 남산편… 05-21 741
1476 예화세상 1469 영웅에게 닥친 한계 남산편… 05-21 670
1475 예화세상1470게일 선교사와 한글 운동 남산편… 05-21 676
 1  2  3  4  5  6  7  8  9  10    
 
 
185  
2,599,396